요즘 전 세계적으로 이른바 가상화폐” (virtual currency)가 여러 가지의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아직 우리 대부분에게 익숙하지 않은 가상화폐는 무엇이고 또 무엇이 문제가 되고 있는가?

가상화폐는 지난 2009 년에 사토니 나카모토(가명)라는 인터넷 프로그래머가 발표하면서 일반에게 알려지기 시작하여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데기본적으로 중앙은행이나 금융 기관의 통제를 받지 않고 개인과 개인 사이에 금전 거래를 가능케 하는 방식이다유럽 중앙은행에서 발표한 가상화폐의 정의를 보면 규제를 받지 않는 디지털 화폐이며 대체로 개발자가 통제할 수 있고 특수한 가상 코뮤니티의 회원들 사이에 사용된다고 한다그래서 가상화폐는 일종의 무형화폐인 것이다.

예를 들어서 어떤 대형 마켓에서 물건을 구입하거나 호텔에서 카드를 사용하면 그에 따라 일정한 포인트가 적립되는 것과도 같고비행기 여행을 하면 규정에 따라 일정한 마일리지가 적립되어 후에는 그것으로 비행기 좌석의 등급을 높이거나 무료로 여행할 수 있는 것처럼돈이 아니면서도 돈처럼 사용되는 것을 연관시켜 생각하면 좀 더 이해가 빠를 것이다.

현재 세계적으로 이런 가상화폐가 수 천 가지나 된다고 하며 지금도 계속해서 개발되고 발전하고 있는 현실이다그 중의 일부를 보면 최초의 가상화폐이며 가장 거래량이 많고 잘 알려진 비트코인(Bitcoin, BTC)을 비롯하여 에더(Ether), 라이트코인(Litecoin), 대쉬(Dash), 모레노(Moreno), 리플(Ripple) 등이 있다.

이런 가상화폐가 왜 이렇게 급속하게 확산되는가우선 금융기관의 법적 규제를 받지 않기 때문에 이용이 편리하다는 편의성이다또한 제 자의 개입이 없이 개인과 개인끼리 거래하여 물건값을 지불하거나 송금이 가능하다는 면에서 익명성이 있다매수자와 매도자의 거래자 실명이 드러나지 않고 거래할 수 있고 이름 대신에 일종의 암호같은 기호가 쓰이기 때문에암호통화”(cryptocurrency)라고도 부르는 것이다그리고 마치 주식투자와 흡사하여 행운이 따르면”(?) 거액의 불로소득이 가능하다는 것도 거래자을 이끄는 힘이 되고 있다.

그렇지만 이 가상화폐에는 몇 가지의 위험이 따른다우선 인터넷 상으로 운영되기 때문에 해킹의 위험이 많고마약 자금이나ISIS의 자금으로 이용될 위험이 있고 북한같은 나라에 흘러 들어갈 수도 있다또한 비자금 조성이라는 부정적인 측면이 있는가 하면 돈세탁의 위험도 안고 있다그래서 한국 정부의 경우에는 가상화폐로 인한 피해가 더 생기지 않도록 실명제를 법제화하는 움직임이 있는 것이다.

우리 그리스도인은 이런 것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해야 할까이런 금전거래에 여러 사람이 끌리는 가장 크고 기본적인 동기는돈에 대한 욕심이 아니겠는가돈은 우리의 삶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것이며 그것으로 자신의 삶을 풍요롭게 할 뿐 아니라 어려운 이웃을 돕고 하나님의 나라 확장을 위해서 선하게 쓰일 수 있다.

우리 주변과 세계 각곳에서는 실제로 양식이 없어서 기근에 허덕이고 심한 고통을 받는 이들이 많다이웃을 돕는 한 가지 방법 중에 구제와 선행의 필요성을 성경은 강하게 말한다.

그런데 재물에 대한 욕심이 잉태되면 죄를 범하게 되고 결국 죽음을 부른다고 성경이 경고하며 (약 1:15), 돈을 사랑하는 것이 모든 악의 뿌리라고 지적한다 (딤전 6:10). 요즘 나라의 지도자들 사이에서도 부정한 뇌물을 주고 받은 것 때문에 망신을 당하거나 아예 그 자리에서 밀려나는 사례를 많이 보고 있다그런 면에서 적은 소득이 의를 겸하면 많은 소득이 불의를 겸한 것보다 낫다는 하나님의 말씀을 기억하고 땀을 흘리며 성실하게 일하여 얻는 소득으로 감사하는 것이 더 좋지 않을까